여수시 ‘섬마을 단위 LPG 시설 구축사업’에 8개 섬마을 선정

5개 섬․8개 마을에 도시가스 수준 LPG 공급

2022년 04월 03일(일) 13:26
여수시가 행전안전부에서 공모한 ‘섬마을 단위 LPG 시설 구축사업’에 5개 섬, 8개 마을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8개 섬마을 471세대에 국비 35억, 시비 15억 등 총 사업비 50억 원을 투입해 도시가스 수준의 LPG를 공급하게 된다.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섬마을 단위 LPG 시설 구축사업’은 일정 규모 이상의 섬마을 유휴부지에 LPG 저장탱크를 설치하고, 각 세대에 배관, 안전장치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2026년까지 진행되는 5개년 사업으로 연차별 사업계획에 따라 추진될 예정이다.
사업대상지는 1차 서류심사, 2차 현장심사를 통해 지차제의 사업추진 의지, 저장탱크 부지 확보, 세대 밀집도, 여건의 적정성 등을 평가해 선정됐다.
여수시는 이번 사업에 당초 6개 섬, 9개 마을을 신청해 연륙교 계획이 있는 1개 섬을 제외하고 5개 섬, 8개 마을이 최종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선정된 섬마을은 남면 연도(마을), 안도(마을), 대횡간도(횡간마을), 금오도(두포, 심포, 장지, 직포마을), 돌산 송도(마을)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사업 선정으로 불안정했던 섬마을의 연료 공급 문제를 상당 부분 해소하게 됐다. 섬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연륙교 건설을 앞두고 있는 섬마을이 제외된 점은 아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한 이번 ‘섬마을 LPG 시설 구축사업’에는 전국에서 총 10개 시군, 31개 섬, 44개 마을, 4천200세대가 선정됐다.
/이문석 기자
이 기사는 전남도민일보 홈페이지(http://www.jndomin.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jndomi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