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12.07(화) 15:51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나주시, 농·특산물 공동브랜드 ‘나주오’ 사용허가 확대

로컬푸드 농산물 품목 확대 주력
4단계 심사·사후관리 철저 기해

2021년 09월 23일(목) 15:21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로컬푸드 신뢰성 확보를 위해 농·특산물 공동브랜드인 ‘나주오’ 사용허가 품목 확대에 힘쓰고 있다.
지역 명칭에 ‘놀라움’, ‘기쁨’ 등을 나타내는 감탄사 ‘오’(Oh)를 조합한 합성으로 2015년 상표 등록을 마치고 현재까지 사용돼오고 있다.
사용 허가는 매년 4월 브랜드 사용 신청을 통해 이뤄지며 2년 간 적용받는다. 나주시 관내 사업장 주소가 등록돼있고 생산시설이 구축돼있는 업체로 농협 등 생산자단체의 곡물·채소·과일·두류, 발효식품, 가공음료 등에 대한 4단계 심사를 거쳐야 한다.
심사 절차는 △농산물우수관리(GAP) 또는 친환경농산물 인증 여부 △상품별 세부품질기준 적합 여부 △생산품 유통 상태 및 품질관리 관련 시설·기자재 확보 여부 △자체 품질관리 수준 및 객관적 품질관리 실시 여부 등이다.
브랜드 사용 허가 시 제품의 포장재 또는 포장용기의 색상, 크기에 맞춰 로고를 인쇄하거나 스티커로 제작·부착할 수 있다.
9월 기준 나주오 브랜드 사용이 허가된 품목은 나주시공동조합법인, 나주배원예농협, 알곡영농조합법인 등 총 3개소, 26개 품목이다.
주요 품목으로는 대표 특산품인 나주배를 비롯해 멜론, 샤인머스켓, 복분자, 초당옥수수 한라봉, 참외, 대봉, 토마토, 풋고추, 미나리, 양파, 가지, 피망, 애호박 등 과일·채소류가 있다. 여기에 배즙, 도라지배즙, 청약콩, 팥, 서리태, 녹두, 백태 등 가공식품, 곡식류도 다양하다.
/서성택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