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6.19(수) 15:25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현대차, 연중 상시 인턴 채용 프로그램 ‘H-Experience’ 실시

학기 상관없이 재학생·졸업예정자·기졸업자 모두 지원 가능

2019년 05월 26일(일) 14:50
현대차가 인턴 사원 채용 방식을 획기적으로 바꾼다.

현대차는 올해부터 인턴 사원 채용 방식을 기존 상하반기(하계/동계)로 나눠 선발하던 것에서 연중 상시 채용하는 ‘H-Experience’ 프로그램으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H-Experience 프로그램은 인턴 채용 후 현업실습을 거쳐 입사 여부가 결정되는 ‘채용전환형 인턴’, 미래 경쟁력 강화 분야(MECA 등)의 유망 인재를 발굴하고 직무 경험/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연구 인턴’ 등 총 두 가지 방식으로 실시된다.

이는 지원자에게 직무 경험/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미래 산업환경에 적합한 융합형 인재를 조기에 발굴하기 위함이다.

특히 H-Experience 프로그램은 기존 인턴 채용 방식에서 6~7학기(3학년 2학기, 4학년 1학기) 재학생에 한정됐던 지원 자격을 학기에 상관없이 실력있는 인재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도록 대폭 완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직무별 특성을 고려한 탄력적인 실습 기간 설정으로 지원자가 충분한 직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채용전환형 인턴은 졸업예정자와 기졸업자를 대상으로 연중 수시로 진행되며, 서류심사와 면접 전형을 거쳐 현업실습을 2개월 진행한 뒤 최종적으로 입사 여부가 결정된다.

채용전환형 인턴 채용 방식은 각 부문이 원하는 시점에 채용공고에서부터 전형, 선발 등 모든 채용과정을 직접 진행한다.

연구 인턴은 대학/대학원 재학생을 대상으로 하계/동계 기간 중심으로 진행되나 연중 수시로도 실시되며, 서류심사와 면접 전형을 거쳐 현업실습을 2~4개월 진행한 뒤 종료된다.

특히 직무 역량이 뛰어난 연구 인턴 우수자의 경우에는 학년과 관계없이 현대차 입사 기회 또는 입사 지원 시 최종 면접 기회가 주어지는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아울러 연구 인턴 채용 방식은 향후 미래 경쟁력 강화 분야의 인재 발굴을 위해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지원자들은 인턴 채용 방식의 변화를 통해 불필요한 스펙(SPEC)을 쌓는 대신, 본인의 경험을 통해 하고 싶은 일과 분야를 정하고 필요한 역량을 갖추는데 집중할 수 있다.

H-Experience 프로그램에 대한 공고는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http://recruit.hyundai.com)에서 연중 수시로 확인할 수 있으며, 이에 대해 현대차는 온/오프라인 설명회 등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인턴 사원 채용 방식의 변화와 더불어 지원자와의 소통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향후에도 현업부분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를 적시에 확보함과 동시에 미래 산업 환경에 맞는 인재를 조기에 발굴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dj2891@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편집국장 : 제갈대종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