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11.29(수) 15:55
칼럼
기고
사설
깨끗하고 향기가 풍기는 화장실 문화의 개선
2023년 09월 24일(일) 12:16
가정에서 냄새가 나는 곳은 주방과 화장실이다. 주방에서는 음식 만드는 맛있는 냄새가 나지만, 화장실은 음식물이 몸 안에서 소화(부패)해 배설하는 오줌과 똥 냄새다. 코로 감지하는 냄새에는 향기와 악취가 있는데 꽃의 향기에는 벌과 나비가 날아들고 음식물이 부패한 곳에는 파리와 모기들이 모여들어 전염병을 옮긴다. 인간은 좋은 향기를 채취해 향수를 만들어 몸에 바르기도 하고 화장품을 만들어 애용한다. 선진국 문화인이 사는 주방과 화장실은 청결하고 깨끗하며 악취가 나지 않고 좋은 향기가 풍기게 해야 한다.
광주 남구청(구청장 김병내)은 선진국 화장실 문화 개선의 일환책으로 청사 내 화장실에서 악취가 사라지고 좋은 향기가 풍기는 화장실로 바꾸는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그러기 위해서는 먼저 청사 층별로 있는 화장실은 청결 악취 제거용 화장실 전문용품을 구입해서 시범적으로 청소 유지하고 있으며 화장실의 꽃병에 꽃까지 꽂아서 선진국 화장실을 덧보이게 한다.
각 가정에서도 시중에서 파는 화장실 세척, 악취 제거, 향기 풍기는 세제를 구입해 상시 화장실에서 악취가 아닌 향기가 풍기는 선진국 화장실을 이번 추석 명절을 전후해서 혁신했으면 한다. 화장실의 악취는 실내로 풍기며 위생적으로 좋지 못하다.
그 나라 문화 수준을 보려면 음식을 만들어 먹는 부엌의 식탁 문화와 쓰레기가 처리되는 화장실 문화에서 엿볼 수 있다. 복지국가의 화장실은 가정의 화장실 문화 수준에 맞춰 시설이 정비돼야 한다. 주거문화가 아파트로 되면서 가정의 화장실이 좌변기로 설치돼 있는데 공원시설 행정 관서의 화장실이 아직도 쪼그리고 앉아 용변을 보는 시설은 좌변기로 교체 시설해야 한다.
음식을 만드는 식당과 위생적인 음식 만들기 식탁 문화는 선진국의 자랑이며 쓰레기와 쓰레기장의 위생적 관리와 화장실의 위생적 시설과 편리한 복지 이용은 선진국 문화의 꽃이다. 우리나라는 선진국 수준이 되면서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터미널 기차역 공원 등에는 화장실 설치가 잘 돼 있으며 선진국 수준의 시설과 관리를 하는 데 아직도 화장지 준비가 안 된 화장실이 있으며 남자 화장실의 소변기에서 물관리가 잘 안돼 악취가 나고 있어 화장실 청결 유지와 악취제거에 관심을 두어야 한다 .
우리나라 철도 문화는 고속철도가 되고 객차의 내부 시설이 선진국 수준으로 잘 됐으며 객차의 화장실은 화장지 비치가 잘돼 자랑할 수 있는 선진국 수준이다. 복지 시설은 지역인과 국민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시설이므로 국민이 애용하고 아껴 쓰는 시설이 돼야 하며 사용하는 국민은 주인 정신을 발휘해 봉사심으로 시설 유지 청소관리에 협조해야 한다.
공원이나 개방된 공동 화장실을 사용하는 이용자는 자기의 집 안에 있는 화장실이라 생각하고 청결하게 사용하는 선진국 시민 정신이 정착돼야 한다. 복지 국가의 복지 화장실은 내부 시설이 선진국 수준으로 설치돼야 하고 유지관리 청소가 잘돼 있어야 하며 화장지는 항상 비치되도록 관리 책임자를 두어 운영해야 한다.
화장실에 열쇠 장치를 하고 방문자가 활용하는 것을 통제하는 복지사회에 역행하는 상가의 풍경은 사라져야 하며 복지국가의 복지상점을 이용하는 고객이 화장실에 갔을 때 열쇠가 잠긴 화장실 앞에서 다급한 용변을 보는 풍경은 사라져야 한다. 복지국가의 복지 화장실은 항상 깨끗한 화장실 문화가 정착되고 베푸는 아름다운 전통문화가 이어지는 곳이어야 한다.
지자체 행정 관서는 화장실 문화의 선진화에 시범을 보여야 하며 악취가 사라지고 항상 깨끗하며 향기가 풍기는 복지국가 화장실이 되게 해야 한다. 추석을 앞두고 각 가정에서는 집 안 청소는 물론 특별히 화장실 청소를 잘해 악취가 사라지고 향기가 풍기는 화장실을 자랑할 수 있게 했으면 한다. /정기연 주필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편집국장 : 박종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