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01.27(목) 17:17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캘리그래피 석산 진성영 작가, 6시 내고향 '섬섬옥수'조도편 출연
2021년 10월 25일(월) 12:45
'올망졸망 새떼처럼 모여있다'해서 붙여진 지명 새섬 조도(鳥島)에서 독특한 섬 작가의 행보를 보이고 있는 석산 진성영 작가의 섬 생활이 6시 내고향 '섬섬옥수' 코너를 통해 소개된다.

2017년 8월 홀어머니(2019년 6월 작고)를 봉양코자 귀향길에 내려온지 4년, 진 작가는 어머니의 뜰(밭)에서 가을 야콘 수확을 한다. 평생 자식들을 위해 희생했던 어머니와의 추억이 고스란히 담겨있는 이곳에서 농사를 짓고 있다는 진 작가는 "세상의 부모들은 자식 뒷바라지에 힘든 것을 마다하지않고 평생을 바친다. 2017년 11월 뇌경색으로 쓰러지면서도 끝까지 호미를 놓지 않으셨던 어머니의 한맺힌 밭을 이제는 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길에 잠시 머물 수 있는 힐링의 장소로 꾸미고 있다."면서 "내년 작약꽃이 만발한 5월 조도를 상상해 보라."고 주문했다.

석산 작가의 집으로 들어가는 길 옆으로는 200년이 훌쩍넘은 팽나무가 자리하고 있어 작가의 집을 따뜻하게 감싸안은 느낌이다. 앞마당 여기저기에는 생활폐품 및 각종 해양 쓰레기를 빈티지한 작품들로 시선을 사로 잡고 내부 서실에는 가을바람에 한지가 나부끼고 글씨들이 춤을 춘다.

바다가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백사장에 하얀 강목천이 바람에 펄럭이고 그 위로 먹물이 하얀 천을 적시면 '6시 내고향 섬섬옥수' 글씨 퍼포먼스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6시 내고향'은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적 삶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며 영농정보, 유통정보 등의 제공으로 농,어가 소득증대에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진도조도편은 오는 10월 29일(금) 오후 6시 KBS1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서기만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