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1.25(월) 16:33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전남도, 미래 교통수단 시장 육성 위한 ‘드론 산업’ 선점 나섰다

‘테스트베드 조성 연구용역’…‘고흥’ 최적지 제시

2020년 12월 02일(수) 17:00
전라남도는 지난 1일 미래 교통수단 시장을 선점·육성하기 위해 고흥군과 공동으로 추진중인 ‘차세대 개인비행체 실증 테스트베드 조성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갖고 드론산업 선점에 나섰다.
영상으로 진행된 이번 최종 보고회에는 전라남도 신성장산업과장, 고흥군 부군수,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안전기술원 등 관계기관이 대거 함께 했다.
총괄 수행기관인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미래비행체 개발현황 및 국내외 비행시험 인프라 분석을 통해 종합 테스트베드 조성은 전남 고흥이 최적지다”고 언급하고, 필요예산과 경제적 파급효과도 구체적으로 제시해 관심을 끌었다.
신창선 순천대 교수와 강원혁 ㈜날다 대표 등 산학연 전문가들은 기술개발 속도에 따른 미래비행체 실증 테스트베드 구축의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고,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전라남도와 고흥군은 향후 폭발적인 성장이 예상된 도심항공 교통(UAM, Urban Air Mobility) 시장 선점을 위해 지난해 연구용역을 기획․착수했으며 지난 4월부터 본격 시작됐다.
정부는 한국형 도심항공 교통(K-UAM)로드맵을 발표하고 전담 협의체를 구성해 기준을 마련하면서 실증행사를 개최하는 등 오는 2025년 드론택시 상용화를 목표로 산업 육성에 힘쓰고 있다. 현대자동차, 한화시스템 등 국내 유수기업들이 개인비행체 시제기를 해외에서 제작중에 있어 시험평가·실증을 위한 국내 인프라 구축이 시급한 실정이다.
특히 고흥은 전국 최대 비행시험 공역(직경 22㎞)을 보유하고 있고 항공센터와 우주항공첨단소재센터가 들어서있다. /서용운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