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7.06(월) 13:35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야외활동 시 진드기 주의하세요”

광주시, 진드기 매개 감염병 ‘SFTS’ 주의 당부
야외활동 후 2주 내 증상 발생 시 즉시 의료기관 방문 권고

2020년 05월 25일(월) 13:34
광주광역시는 지난 21일 경북과 충남에서 올해 처음으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evere Fever with thrombocytopenia Syndrome·SFTS)’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SFTS에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주로 4~11월에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SFTS는 잠복기인 4~15일 후부터 38도 이상의 고열,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혈소판 및 백혈구 감소 등 증상이 나타나고, 심한 경우 다발성 장기부전이나 신경학적 이상 증상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질병관리본부 통계 자료에 따르면, 2013년 이후 전국적으로 1097명의 SFTS 환자가 발생해 이 가운데 216명이 사망했다. 광주에서도 지난 2016년 1명, 2017년 2명, 2019년 1명의 환자가 발생해 이 가운데 1명(2016년 발생자)이 사망했다.

SFTS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업 및 임업 종사자의 비율이 높다.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며, 특히 고령자는 감염되면 사망률이 높아 야외활동 시 주의해야 한다.

김광은 시 건강정책과장은 “SFTS는 치사율이 20%에 이르는 감염병으로, 농 작업 시나 야외활동 시 긴 옷을 착용하고 진드기가 많은 풀밭 위에 눕지 않도록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38도 이상의 고열과 함께 오심, 구토, 설사 등 소화기 증상이 동반되면 즉시 의료기관에서 진료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박은진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