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2.29(토) 11:03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강진군, 2020 농림축수산 지원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사업 신청 적격여부·신청방법·절차 등 설명

2020년 01월 19일(일) 12:57
강진군이 최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2020년도 농림축수산 지원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강진군 제공
강진군이 최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2020년도 농림축수산 지원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강진군은 ‘2020년 농림축수산분야 지원사업’의 본격 추진에 앞서 사업 신청 적격여부, 신청방법, 절차 등의 이해를 돕기 위해 사업설명회를 실시했다.

이날 사업설명회에는 이승옥 강진군수를 비롯한 읍면 마을이장, 유관기관 관계자, 농어업인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림축수산지원사업 전반에 대한 안내와 2020년 달라지는 시책과 군에서 추진하는 315개, 763억원 규모의 농림축수산 지원사업에 대한 개요와 절차, 지원조건 등이 설명됐다.

고령 농업인들을 위해 글씨를 키운 B4 대형 사업설명책자도 배포됐다. 책자에는 올해 추진될 강진군의 농·림·축·수산분야의 사업 담당자와 전화번호, 지원대상, 사업내용, 신청기한 등이 자세히 정리돼 있어 곁에 두고 필요할 때 참고하면 된다.

군은 WTO 개도국 지위변경, 농수산물 시장개방과 쌀값 하락, 노령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의 소득을 보전하고 농업인들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2020년 농업예산 1천109억 원을 편성했다.

농업 및 농업기술분야로 농업ㆍ농촌의 공익기능 증진을 위한 공익형 직불제 시행 및 농어민 공익수당 지급, 벼 경영안정자금 및 벼 육묘용 상토 구입 예산 확대, 맞춤형 벼농사 지원이 추진된다. 또한 농업인 안전ㆍ재해보험 확대, 새로운 소득 작목생산기반 구축, 원예산업 집중육성, 로컬푸드 활성화 등 농업인이 행복한 농업기반을 구축하고 식량작물 생산비 절감 신기술 도입과 소득형 원예특화작물 도입, 맞춤형 현장 기술 지원 등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농업기술도 연중 교육 및 보급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축산분야는 한우 송아지 브랜드를 육성하고 양질 조사료, 수입개방에 대응해 한우고급육 생산, 각종 축산시설 현대화 등 동물복지형 녹색축산을 확충한다.

수산·임업분야는 수산물 소형 저온저장고 및 포장 용기 지원 등 안정적인 수산물 유통시스템을 구축하고 참굴 단지, 패류 양식, 전복가두리 양식장 지원 등 어업인의 경영안정과 노동력 절감을 도모하며, 임산물 저장 건조시설 및 임산물 차량, 버섯 생산 경쟁력 강화, 임업시설 기반 강화 등 소득 배가를 위한 기초생산 기반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생산자와 소비자간 직거래 활성화 사업은 10만 고객 확보 및 연 매출 150억원을 목표로 전방위적인 마케팅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머물다 가는 체류형 관광지 조성 및 관광객 500만명 시대 원년의 해와 연계해 강진에서 생산되는 농수축산물 판매에 최선을 다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농림축수산업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로 인구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농업인이 행복한 강진을 만들겠다”며 “차별화 된 농어업정책을 통해 농업인이 중심이 되는 따뜻한 농정, 더불어 행복하고 잘사는 농업ㆍ농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업설명회는 찾아가는 농업행정 서비스 실현은 물론 공정ㆍ투명하고 소통하는 보조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매년 1월에 실시하고 있다.

/강진=전운재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