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2.09(월) 14:58
광주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광주 소방, 국가적 재난 긴급구조 대응훈련 실시

25일, 호남대·황룡강교 일원…전국에서 두 번째 훈련
11개 시·도 및 환경부 등 90개 기관·단체 900여 명 참여
22~25일 호남대 정문 앞 도로 등 일부구간 교통통제

2019년 10월 21일(월) 14:17
광주시 소방안전본부는 25일 광산구 호남대학교?황룡강교 일원에서 소방청·광주광역시 공동주관으로 ‘2019년 국가단위 긴급구조종합훈련’을 실시한다.

국가단위 긴급구조종합훈련은 강원도 고성산불 및 울산 선박화재 등과 같이 대형화·복잡화하는 재난이 전국 어디서라도 발생하면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훈련은 지난해 충북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시행되며, 국가적 대형복합재난을 가정해 진행된다.

특히 어등산 일대를 비행하던 비행기가 원인 미상의 화재로 추락하면서 호남대학교 건물과 무안광주고속도로 교량을 추돌해 대형산불, 건물화재·붕괴, 다중추돌 교통사고, 유해화학물질 누출 등 복합재난이 발생해 광주시 인력과 장비만으로는 자체 대응이 어려운 상황을 가정했다.

소방청, 시 소방안전본부 및 10개 시·도가 합동 대응하며 환경부, 산림청, 광주지방경찰청, 광산보건소, 공군제1전투비행단 등 총 90개 기관·단체 900여 명, 헬기 9대 등 160대가 동원된다.

다중추돌 교통사고 대응 훈련 시에는 경찰청 협조를 받아 어등대로 영광에서 시내로 가는 방면의 일부 구간(호남대 잔디축구장~호남대 정문) 교통이 통제된다.

교통통제 일정은 ▲22~23일 오후 1시30분~3시30분 2,3차로 통제 ▲24일 오전 9시30분~11시30분, 오후 1시30분~3시30분 2,3차로 통제 ▲25일 오전 9시30분~11시30분, 오후 1시30분~3시30분 1~3차로가 전면 통제된다.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25일에는 3개 차로(영광→시내방면) 전면 통제 시, 반대편 3개 차로를 상·하행 2개 차로로 분할 운영한다.

황기석 시 소방안전본부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국가차원의 일원화된 지휘체계를 확립해 대형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겠다”며 “대규모 재난 발생 시 소방을 중심으로 민·관·군 등 관계기관이 긴밀한 공조 체계를 갖춰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승현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